게시판
※ 누구나 자유롭게 글이나 자료를 올릴 수 있습니다. 단, 상품광고나 악성 덧글은 허용되지 않습니다.

독자토론

  green1234
  멜기세댁에 관하여(이하 모든 글은 고 박대표 님의 글입니다.)
  

*멜기세댁에 관하여

 

멜기세덱은 성경에서 이스라엘 민족

 

의 조상인 아브라함에게 축복을 내린 스승이자 높은 제사

 

장으로 묘사돼 있습니다. 그 관련된 구절은 다음과 같습니

 

."아브라함이 그돌라오멜과 그와 함께한 왕들을 파하고

 

돌아올 때에 소돔왕이 사웨 골짜기 곧 왕곡에 나와 그를

 

영접하고 살렘왕 멜기세덱이 떡과 포도주를 가지고 나왔

 

으니 그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이었더라. 그가

 

아브라함에게 축복하여 가로되 천지의 주재시요, 지극히

 

높으신 하나님이여! 아브라함에게 복을 주옵소서, 너희 대

 

적을 네 손에 붙이신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을 찬송할찌로

 

다 하매 아브라함이 그 얻은 것에서 십분 일을 멜기세덱에

 

게 주었더라." (창세기 14:17-20)이 내용으로 보아 멜기

 

세덱이란 이름을 가진 고위 사제가 실존했음을 어느 정도

 

짐작할 수가 있습니다. 그리고 예언자 에드가 케이시는 아

 

카식 리딩을 통해 이 멜기세덱은 다른 아닌 예수 그리스도

 

가 육화했던 전생(前生) 가운데 하나였다고 언급한 바가

 

있지요.그런데 기존의 신지학적 가르침과 최근 영단과의

 

채널링 정보들에 나타난 사실들을 종합해 볼 때, <멜기세

 

>이란 칭호는 반드시 특정 인물만을 뜻하는 고유명사

 

가 아니라 오히려 보통명사라고 할 수가 있습니다. 무슨

 

뜻인가 하면 모든 행성에는 <멜기세덱 사제단>이라는 신

 

성한 신비주의 영적 그룹이 존재하고 있으며(태양계 차

 

, 은하계 차원의 더 높은 <멜기세덱 교단>도 존재하고

 

있다고 함), 이 교단 내에서 어느 누군가가 일정한 영적

 

광휘 상태를 성취하게 될 때, 그는 한 사람의 "멜기세

 

"으로 불리운다는 것입니다. 이는 <그리스도><붓다

 

(佛陀)>라는 칭호가 반드시 예수나 석가(釋迦)만을 지칭하

 

지 않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. 인간 각자가 내면의 신성

 

또는 불성을 완전히 계발하여 발현시켰을 때 누구나 그리

 

스도나 붓다가 될 수 있듯이, 마찬가지로 누구나 또 한 사

 

람의 <멜기세덱>이 될수가 있다는 겁니다. <멜기세덱

 

>이란 "일정한 레벨의 영적 깨달음에 도달한 사제나 여사

 

제들"을 칭하는 보통명사인 것입니다. 그러므로 사제단 내

 

에는 다수의 멜기세덱들이 존재할 수가 있는 것이죠.흥미

 

로운 것은 우리 출판사가 발행한 <실존하는 신비의 지저

 

문명, 텔로스> 책에도 보면 텔로스 내의 모든 학교의 교

 

사들은 멜기세덱 사제와 여사제들에 의해 훈련을 받는다

 

고 언급돼 있습니다. 이처럼 지저문명에는 실제로 "멜기세

 

덱 교단"이 존재하여 활동하고 있는 모양입니다. 그리고

 

그 교단내의 구성원은 다음과 같이 이루어져 있다고 합니

 

.1.신참자들2.입문자들3.해설자들4.고위 사제 및 여사

 

제들(7번째 비전을 통과했을 때만이 "멜기세덱 사제나

 

여사제"라는 칭호를 얻을 수가 있다.)또 한 가지 흥미로

 

운 사실은 우리 지구가 속한 우주의 로고스의 이름 자체

 

가 다름 아닌 "멜기세덱"이라고 하며, 따라서 <멜기세덱

 

사제단>의 명칭도 거기서 유래했음을 알 수가 있습니다.

 

[인쇄하기] 2019-11-27 20:32:33

이름 : 비밀번호 :   


     
  


관리자로그인~~ 전체 550개 - 현재 1/28 쪽
550 우주시대 첨부화일 : 실린더 발전기 제안서_김병식.pptx (1736300 Bytes) 2019-12-09 63
549 green 1234 2019-12-09 9
548 빛을 향하여 2019-12-09 7
547 무릉도원 2019-12-07 13
546 green 1234 2019-11-27 12
545 무릉도원 2019-11-27 12
544 빛을 향하여 2019-11-27 14
543 무릉도원 2019-11-27 11
542 green 1234 2019-11-27 9
541 ufo는 영원히 2019-11-27 17
540 무릉도원 2019-11-27 12
539 green 1234 2019-11-27 10
538 빛을 향하여 2019-11-27 10
537 ufo는 영원히 2019-11-27 11
536 빛을 향하여 2019-11-27 7
535 무릉도원 2019-11-27 9
534 ufo는 영원히 2019-11-27 10
533 green 1234 2019-11-27 9
532 빛을 향하여 2019-11-27 12
531 무릉도원 2019-11-27 9
  1 [2] [3] [4] [5] [6] [7]

copyright @ 도서출판 은하문명 all rights reserved. TEL : 02)737-8436 FAX : 02)737-8486